그리스도의 복음

진리의 말씀을 옳게 분별하라.(딤후2:15)

그리스도의 복음

율법에붙들린여자

  • 관리자 (ehompy0429)
  • 2014-05-23 14:20:00
  • hit116
  • vote0
  • 1.245.98.13
율법․양심․복음 2 - 율법에 붙들린 여자 2. 율법에 붙들린 여자 “그 때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 간음하다 잡힌 한 여자를 주님께 데리고 와서, 그 여자를 한 가운데 세우고,”(요 8:3) 바리새인과 서기관들은 율법을 준수하며 율법책을 기록 보관하는 자들입니다. 그런데 간음죄를 범했던 여자는 율법 앞에서 자신의 죄가 현장에서 낱낱이 드러난 것이기에 율법은 그 범죄의 대가로 죽음을 요구하고 있습니다. “모세는 율법에 이런 여자를 돌로 쳐 죽이라 하였는데, 선생님은 어떻게 말씀하시겠나이까?”(요 8:5) 오늘날 사람들이 범죄 하면서 얼굴색도 붉어지지 않는 이유는 바로 하나님의 율법 앞에 붙들리지 못한 이유인 것이며 하나님의 성품 앞에 서지 않기 때문입니다. 빛에 가까이 나아갈수록 추하고 가증한 내 자신을 깨닫게 됩니다. “그들이 가증한 짓을 범한 때에 부끄러워하였느냐? 아니라. 그들이 전혀 부끄러워하지도 않았으며, 그들은 얼굴을 붉힐 수도 없었도다.”(렘 8:12) 어찌하여 이런 탐욕에 빠져 있습니까? 우리 육신은 무저갱 같아서 아무리 먹고 마셔도 영혼의 공허를 메울 수 없기 때문입니다. 그래서 그 욕망의 노예가 되어 사망으로 끌려가고 있을 뿐입니다. “눈은 보는 것으로 만족하지 못하며, 귀는 듣는 것으로 채워지지 아니하는 도다.”(전 1:8) 율법은 죄를 정죄한다. 여자가 바리새인들의 손에 붙잡힌 것은 모세의 율법이 있었기 때문입니다. 율법은 그것을 깨뜨린 사람만 찾아다닙니다. 율법은 죄인만 추적하고 일단 정죄되면 피를 볼 때까지는 결코 물러서지 않습니다. 율법은 하나님의 거룩한 성품으로 당신의 추한 죄를 폭로하는 “맑은 거울”입니다. 또한 숨어있는 썩은 병균을 찾아내는 현미경 같은 역할을 합니다. 율법 없이는 죄를 알 수가 없는 것입니다. “러면 선한 것이 내게 사망이 되었느냐? 결코 그럴 수 없느니라. 오직 죄가 죄로 드러나기 위하여 선한 계명으로 인하여 내게 사망을 이루었나니, 이는 계명으로 죄가 심히 죄되게 하려 함이니라.”(롬 7:13) “그러면 우리가 무슨 말을 하리요? 율법이 죄냐? 결코 그럴 수 없느니라. 그러나 율법이 없었던들 나는 죄를 알지 못하였으니, 곧 율법이 ‘너는 탐내지 말지니라.’ 하지 아니하였더면, 나는 탐욕을 알지 못하였으리라.”(롬 7:7) 당신의 죄가 아직 드러나지 못하였다면 율법의 선을 순종하지 않은 증거요 또 당신이 율법대로 열심히 살아왔는데도 죄가 드러나지 못했다면 그것 또한 위선자이기 때문입니다. 진실로 철저히 거룩하게 살려고 하는 자만 철저하게 죄인됨을 알게 됩니다. “율법의 행위들로 난 자들은 누구든지 저주 아래 있느니라. 기록된 바, ‘율법서 안에 기록된 모든 말씀들을 항상 행하지 아니하는 자는 누구든지 저주를 받느니라.’ 하였음이라.”(갈 3:10) “구든지 모든 율법을 지키다가 그 하나를 범하면, 그는 모두 범한 자가 되나니,”(약 2:10) 이 모든 율법에 완전한 자라도 마음의 율법을 깨지 않을 수 있을까요? “나는 너희에게 말하노니, 아무 까닭 없이 자기 형제에게 화를 내는 자는 심판의 위험에 처하게 될 것이요, 자기 형제에게 라카라 말하는 자는 누구든지, 공회의 위험에 처하게 될 것이요, 또 어리석은 자라 말하는 자는 누구든지 지옥불의 위험에 처하게 될 것이라.”(마 5:22) “예수님께서 이 말씀들을 마치시니, 사람들이 그분의 가르치심에 크게 놀라니,”(마 7:28) 당신이 아무리 율법대로 살아왔다하여도 당신의 피부는 변화시키지 못한다는 말씀을 경시 말아야 할 것입니다. “에디오피아인이 그의 피부를 바꿀 수 있으며, 표범이 그의 얼룩점들을 바꿀 수 있겠느냐? 그렇다면 악을 행함에 익숙한 너희도 선을 행할 수 있으리라.”(렘 13:23) “이는 비록 네가 잿물로 씻고, 많은 비누를 쓸지라도, 네 죄악은 네 앞에 새겨져 있으니,…”(렘 2:22) “대저 우리는 다 부정한 자 같아서 우리의 의는 다 더러운 옷 같으며…”(사 64:6) 따라서 당신은 움직일 수 없는 죄인임이 분명해졌습니다. 이 사실을 인정하지 않겠습니까? 계속
게시글 공유 URL복사
댓글[0]

열기 닫기